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W+ykkeq1reymneyLnCDso7zqsITsoITrp51dIOuvuMK37KSRIOustOyXreqwiOuTsSDsmYTtmZQsIO2PreyKpOy9mMK3TVNDSSDrk7EuLi7sg4HsirnshLgg7YOA64KY
[중국증시 주간전망] 미·중 무역갈등 완화, 폭스콘·MSCI 등...상승세 타나
[사진=신화통신] 중국 증시 반등의 시기가 다가왔다는 기대감이 무르익고 있다.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인 18일 상하이종합지수는 국제유가 상승, 미·중 무역협상에 대한 기대감을 바탕으로 1% 이상 급등하며 3200선을 목전에 뒀다. 일단 중국 증권업계는 이번주에도 상승세를 지속할 수 있다고 낙관하는 분위기다. 중국 금융전문매체인 동방재부망은 국제유가 상승에 따른 석유, 채굴업종 상승세가 계속되고 에너지 관련 비용 증가에 신에너지와 환경보호 등 종목에도 자금이 몰릴 수 있다고 내다봤다. 또,
2018-05-20 17:32:26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LshJ3snKAsIOyEne2DhOagqiDqsJXshLgiIOyDge2VmOydtOyihe2VqSAxLjI0JSDquInrk7E=
[중국증시 마감] "석유, 석탄株 강세" 상하이종합 1.24% 급등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 석유·석탄 업종주 강세 속에 상하이종합지수가 18일 사흘만에 반등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39.02포인트(1.24%) 오른 3193.30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37.02포인트(0.35%) 오른 10672.52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5.55포인트(0.3%) 오른 1836.75로 장을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680억, 2081억 위안에 달했다. 특히 석유,석탄 관련업종이 각각 6.46%, 2.82% 오르며 전체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 이는 국가에너
2018-05-18 16:49:26
5LitIO2boOq2iCDtlITrnpzssKjsnbTspogg7ZWY7J2065SU65287JikLCDtmY3svakgSVBPIOyLoOyyrQ==
中 훠궈 프랜차이즈 하이디라오, 홍콩 IPO 신청
하이디라오 [사진=바이두] 중국 대표 훠궈(火鍋∙샤브샤브) 프랜차이즈 ‘하이디라오(海底撈)’가 홍콩 증권거래소에 기업공개(IPO)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중국 매일경제신문(每日經濟新聞)이 18일 보도했다. 정확한 IPO 규모는 알려지지 않았으나 약 6억~7억 달러 조달이 예상된다고 신문은 전했다. 주관사는 골드만삭스와 자오상궈지(招商國際·CMB International)은행이 맡았다. 하이디라오는 중국인이 즐기는 외식메뉴인 훠궈 전문 프랜차이즈 업체로 최근 2년 사이 폭발적으로 성장했다. 매출은
2018-05-18 11:05:04
5LitIOqzteycoOyekOyghOqxsCDrrLjsoJwg67iU66Gd7LK07J24IOq4sOyIoOuhnCDtlbTqsrA/4oCm7Jik7Y+sLCDquLDsiKAg7Jew6rWs7IaMIOyEpOumvSA=
中 공유자전거 문제 블록체인 기술로 해결?…오포, 기술 연구소 설립
중국 오포(ofo)의 공유자전거. [사진=바이두] 세계 최대 공유자전거업체인 중국 오포(ofo)가 블록체인 기술을 앞세워 시장 살리기에 나섰다. 중국 금융 전문매체 윈차이징(雲財經)에 따르면 17일 오포는 블록체인 연구소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오포는 블록체인 기술을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과 결합해 기업·정부·이용자 간 연결을 돕고, 공유자전거와 관련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현재 중국 공유자전거 시장은 정부가 직접 나서 규제할 만큼 사회적 문제에 직면해 있다. 공유경제
2018-05-18 09:36:24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Dge2VmOydtOyihe2VqSDsnbTti4Dsp7gg7JW97IS44oCmMC40OCXihpM=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종합 이틀째 약세…0.48%↓
중국증시 마감. [사진=바이두] 상하이종합지수가 17일 이틀째 약세장을 이어갔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5.28포인트(0.48%) 내린 3154.28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65.83포인트(0.62%) 내린 10635.50으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5.47포인트(0.84%) 내린 1831.20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505억, 2065억 위안에 달했다. 미·중 무역협상, 한반도 지정학적 리스크에 따른 불안감 확산으로 투자자들이 관망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됐다. 동
2018-05-17 16:41:16
7KCV7LGFICfrsIDsm5TquLAnIOunnuydgCDtmY3svakg7Kad7IucLCAn64yA7Ja0JyDrgprslYQg7IOB7Iq57ZWg6rmMLi4u7J2Y66OMwrfqs7zquLDCt+yGjOu5hOyjvCAn7KO866qpJw==
정책 '밀월기' 맞은 홍콩 증시, '대어' 낚아 상승할까...의료·과기·소비주 '주목'
[홍콩증권거래소] 이달 초 '대륙의 기적' 샤오미가 홍콩증권거래소에 정식으로 기업공개(IPO)를 신청해 초미의 관심이 쏠렸다. 휴대전화 제조업체이자 스마트홈 시장을 노리는 샤오미는 중국의 대형 '유니콘'으로 미국이 아닌 홍콩을 선택했다는 점이 시장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상장하면 기업가치 1000억 달러 육박이 예상되는 '대어'를 홍콩 증시가 품을 수 있게 된 배경에는 '알리바바'를 놓친 쓰라린 과거와 이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한 과감한 개혁과 개방이 있다. 홍콩 증시의
2018-05-17 06:00:0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CLtlZzrsJjrj4Qg7KeA7KCV7ZWZIOumrOyKpO2BrOyXkOKApiIg7ZWY66O77IOIIOuwmOudve2VnCDsg4HtlZjsnbTsooXtlak=
[중국증시 마감] "한반도 지정학 리스크에…" 하룻새 반락한 상하이종합
중국증시 마감. [사진=바이두] 한반도 지정학적 긴장감 고조에 상하이종합지수가 16일 하루만에 반락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22.55포인트(0.71%) 하락한 3169.57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46.67포인트(0.43%) 내린 10701.32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1.34포인트(0.61%) 내린 1846.67로 거래를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745억, 2272억 위안에 달했다. 북한이 이날 남북고위급 회담 연기, 북·미 정상회담 무마 가능성을 내비치며 동북아 지정학적
2018-05-16 17:38:07
W+ykkeq1reymneyLnCDrp4jqsJBdIE1TQ0kg7ZuI7ZKN7JeQICftmZzsp50nLCDsg4HtlZjsnbTsooXtlakgMC41NyUg7IOB7Iq5IOuniOqwkA==
[중국증시 마감] MSCI 훈풍에 '활짝', 상하이종합 0.57% 상승 마감
15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0.57% 상승 마감했다. [사진=신화통신]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이 15일 새벽(중국 현지시간) 중국 A주의 MSCI 신흥시장(EM) 지수 편입 종목을 확정하면서 중국 증시가 일제히 급등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8.09포인트(0.57%) 뛴 3192.12로 거래를 마쳤다. 선전성분지수는 76.54포인트(0.72%) 상승한 10747.99로, 창업판 지수는 27.03포인트(1.48%) 상승한 1858.01로 거래를 마쳤다. MSCI가 중국 A주 234개 대형주를 EM 지수에 편입한다고 밝히면서
2018-05-15 16:45:13
7KSR6rWtIEHso7wgMjM06rCcIOyiheuqqSBNU0NJICDsi6DtnaXsp4DsiJgg7Y647J6FIO2ZleyglSwg7ZuI7ZKNIOu2iOq5jA==
중국 A주 234개 종목 MSCI 신흥지수 편입 확정, 훈풍 불까
[사진=중국신문사]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이 중국 본토 A주의 신흥시장(EM) 지수 편입 종목을 공개했다. 금융시장 개방을 지속해 얻어낸 결과물로, 막대한 자본 유입에 대한 기대감도 부풀었다. MSCI가 14일(미국 현지시간) '2018년 5월 지수 리뷰'를 발표하고 중국 A주 234개의 대형 종목을 MSCI중국 지수와 EM 지수에 편입한다고 밝혔다고 화신망(和訊網)이 15일 보도했다. 새롭게 구성된 지수는 5월의 마지막 날인 31일 마감과 함께 적용됨을 고려할 때 실제 편입 시기는 내달 1일이다. 234개는
2018-05-15 12:36:41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uwseuniOyjvCwg7Y+t7Iqk7L2YIO2FjOuniOyjvCDtnpjrg4jri6QuLi7sg4HtlZjsnbTsooXtlakgMC4zNCUg7IOB7Iq5
[중국증시 마감] 백마주, 폭스콘 테마주 힘냈다...상하이종합 0.34% 상승
14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가 전거래일 대비 0.34% 상승 마감했다. [사진=중국신문사] 5월 셋째주 첫 거래일인 14일 중국 증시가 붉게 물들며 산뜻한 출발을 보였다. 백마주(대형·우량주)가 살아난 영향으로 중소·벤처기업 중심의 창업판은 하락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0.77포인트(0.34%) 상승한 3174.03으로 거래를 마쳤다. 전거래일 대비 상승장으로 거래를 시작해 오후장 들어 내리막길을 탔지만 장 막판 반등으로 상승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37.16포인트(0.35
2018-05-14 17:00:59
W+ykkeq1reymneyLnCDso7zqsITsoITrp51dIDMwMDB+MzIwMOq1rOqwhCDtmLzsobDshLgg7KCE66edLCBNU0NJICDtjrjsnoUg7Zi47J6s65Cg6rmM
[중국증시 주간전망] 3000~3200구간 혼조세 전망, MSCI 편입 호재될까
[사진=아주경제DB] 이번주 중국 증시는 조정국면을 보일 전망이다.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인 11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장중 3180.76 고점을 찍은 후 흔들리면서 결국 0.35% 하락 마감했다. 이번주 다시 반등이 가능할까. 시장은 최근 상승세를 지속해온 만큼 조정장이 펼쳐질 확률이 높다고 판단했다. 난징증권은 "상하이지수가 지난달 18일 3062포인트가 무너지며 장중 3041포인트의 저점을 찍고 반등했다"면서 "이후 3주 연속 주가지수가 상승했지만 더 이상 지속은 어려울 것 같다"고 분석
2018-05-13 17:32:05
W+ykkeq1reymneyLnF3kuK0g7ZWt66qo6rW06riwIOqwgOyGje2ZlC4uLuyImO2YnCDsooXrqqkgVE9QIDXripQ/
[중국증시]中 항모굴기 가속화...수혜 종목 TOP 5는?
중국의 첫 자국산 항공모함 ‘001A’가 13일 오전 5시(현지시간) 랴오닝(遼寧)성 다롄(大連)시 조선소 부두에서 견인된 뒤 7시경 바다를 향해 정식 출항하고 있다. [사진=환구망] 중국의 첫 자국산 항공모함(항모)인 ‘001A’가 13일 오전 7시경(현지시간) 시운항에 나섰다. 이 항공모함이 실전 배치되면 중국은 랴오닝(遼寧)함에 이어 2대의 항공모함을 운영하는 국가로 발돋움하는 것으로 중국의 ‘항모굴기’가 본격화됐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이날 오전 5시 랴오닝성 다롄(大連)시
2018-05-13 13:59:23
7KSR6rWtIEHso7wsICfrjIDslrQnIO2PreyKpOy9mCDsg4HsnqUg7LSI7J296riwLi4u7Kad6rCQ7ZqMIOqzteyLnSDsirnsnbg=
중국 A주, '대어' 폭스콘 상장 초읽기...증감회 공식 승인
폭스콘.[사진=연합뉴스] 대만 최대 전자기업인 훙하이(鴻海)정밀공업 산하 세계 최대 아이폰 생산공장인 폭스콘(富士康·푸스캉)의 중국 A주 상장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중국 증권 당국이 폭스콘의 아이폰 사업 부문 상하이증권거래소 상장을 승인했음을 공문화해 발표한 것이다. 지난주 금요일인 11일, 늦은 밤인 11시48분(현지시간)께 중국 증권감독관리위원회(증감회)는 상장신청 공식 승인서를 공개했다고 베이징청년보(北京靑年報)가 13일 보도했다. 이는 폭스콘이 A주 기업공개(IPO)의 최대 난관을 넘었
2018-05-13 11:54:41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Dge2VmOydtOyihe2VqSAwLjM1JSDtlZjrnb0=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종합 0.35% 하락
중국증시. [사진=신화통신] 상하이종합지수가 11일 하락 마감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1.15포인트(0.35%) 내린 3163.26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95.47포인트(0.89%) 내린 10634.30으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30.58포인트(1.64%) 내린 1834.78로 거래를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673억, 2467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의료기계(-3.03%), 바이오제약(-2.26%), 시멘트(-2.12%), 환경보호(-2.01%), 전자IT(-1.6%), 교통운수(-1.24%), 정유(
2018-05-11 16:32:38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Dge2VmOydtOyihe2VqSDtlZjro6jrp4zsl5Ag67CY65Ox4oCmMC40OCXihpE=
[중국증시 마감] 상하이종합 하루만에 반등…0.48%↑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사] 상하이종합지수가 10일 하루 만에 반등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15.26포인트(0.48%) 오른 3174.41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40.69포인트(0.38%) 오른 10729.77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9.55포인트(0.51%) 오른 1865.36으로 장을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654억, 2472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의료기계(2.61%), 석유(1.74%), 바이오제약(1.74%), 주류(1.56%), 호텔관광(1.55%), 석탄(1.12%), 농임목어업(
2018-05-10 17:15:53
UiZEIO2IrOyekCDqs4Tsho0g64qY66as64qUIOS4rSDquLDsl4XigKbssqjri6jquLDsiKDsi5zsnqXshJwg576OIOubsOyWtOuEmOuKlOuLpA==
R&D 투자 계속 늘리는 中 기업…첨단기술시장서 美 뛰어넘는다
중국 2위 통신장비업체 ZTE가 지난해 A주 상장사 중 최대 규모인 129억6200만 위안을 연구개발(R&D) 투자에 사용했다. [사진=바이두] 지난해 중국 A주 상장사의 연구개발(R&D) 투자 규모가 사상 최고 수준에 달하면서 글로벌 첨단기술시장의 1인자가 되겠다는 중국 기업들의 의지가 재확인됐다. 특히 최근 중국 기업에 대한 미국의 제재가 한층 강화된 상황에서 이 같은 움직임이 확인돼 향후 미국과 중국의 첨단기술 경쟁이 더욱 심화될 전망이다. 실제로 지난해 중국이 R&D 투자로 출원한 발명 특허 건
2018-05-10 06:00:00
W+ywqOydtOuCmOumrO2PrO2KuF0g7JWE7Z2U7IK0IOuFuOyepSDtmY3svanqsJHrtoAg66as7Lm07IuxIOydgO2HtCAi7IKs7JeF67O064ukICfsgqzrnozrkKjrkKjsnbQn6rCAIOyasOyEoCI=
[차이나리포트] 아흔살 노장 홍콩갑부 리카싱 은퇴 "사업보다 '사람됨됨이'가 우선"
레이쥔 샤오미 회장이 지난 3일 홍콩에서 리카싱 청쿵그룹 회장과 만나 담소를 나누고 있다. [사진=레이쥔 웨이보] "오늘 오전 리카싱(李嘉誠) 선생님을 만난 건 행운이었다. 그에게 샤오미(小米)를 소개하고, 최근 신제품으로 출시한 샤오미 믹스 2S와 샤오미 6X도 보여드렸다. 소중한 시간을 빌어 미·중 무역분쟁 등에 대한 리 선생의 견해도 여쭤봤다." 레이쥔(雷軍) 샤오미 회장이 지난 3일 리카싱 청쿵(長江)그룹 회장과의 만남에 감격해하며 '중국판 트위터' 웨이보에 올린 글이다. 글과 함
2018-05-10 05:00:00
W+ykkeq1reymneyLnCDrp4jqsJBdIOyCrO2dmOunjOyXkCDshoztj60g7ZWY65297ZWcIOyDge2VmOydtOyihe2VqSAwLjA3JeKGkw==
[중국증시 마감] 사흘만에 소폭 하락한 상하이종합 0.07%↓
중국증시 마감. [사진=신화통신사] 이틀 연속 강세장을 이어간 상하이종합지수가 9일 소폭 하락했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가 전거래일보다 2.35포인트(0.07%) 내린 3159.15로 거래를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18.73포인트(0.17%) 내린 10689.07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 지수는 1.06포인트(0.06%) 하락한 1855.81로 거래를 마감했다. 상하이·선전증시 거래대금은 각각 1534억, 2291억 위안에 달했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정유(2.46%), 환경보호(0.75%), 화공(0.67%), 기계(0.39%), 농약화학비료(0.31%), 석탄(0.
2018-05-09 16:23:09
64Ku7JWE7KeEIOusuO2EseydtCAn6riw7ZqMJy4uLuaXpSDrhbjrrLTrnbwsIOykkeq1rSDssqsg6rK97JiB6raMIO2ZleuztCDspp3qtozsgqwg7ISk66a9IOyLoOyyrQ==
낮아진 문턱이 '기회'...日 노무라, 중국 첫 경영권 확보 증권사 설립 신청
[사진=신화통신] 일본 최대 증권회사인 노무라(野村)홀딩스가 중국 최초의 외자 경영권 보유 증권사 설립을 신청했다. 최근 중국이 대외개방에 속도를 올릴 뜻을 천명하고 실제 외국자본의 증권 등 금융시장 문턱을 낮추자 발 빠른 행보를 보인 것으로 관심이 집중됐다. 중국증권보(中國證券報)의 9일 보도에 따르면 가오리(高莉) 중국증권감독관리위원회(증감회) 대변인이 전날 저녁에 있었던 기자회견에서 "노무라증권이 증감회에 지분 51% 보유 외자 증권사 설립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중
2018-05-09 12:05:21
4oCc576OIOuLrOufrCDqsJXshLgsIOqyveqzhOyLrCDqsIDsoLjslbzigJ3igKY57J28IOychOyViO2ZlCDqsIDsuZggM+qwnOyblOyXrOunjOyXkCDstZzsoIAg
“美 달러 강세, 경계심 가져야”…9일 위안화 가치 3개월여만에 최저
[사진=바이두] 중국의 관영 언론지 경제참고보(經濟參考報)가 미국 달러 강세에 경계심을 가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경제참고보는 9일 “미국 달러 강세 영향은 제한적이지만, 경계할 필요가 있다”라는 시평(时评)을 통해 수출과 자본 측면의 충격에 대비할 것을 권고했다. 그러면서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이 단행되면 인민은행도 금리를 올릴 수 있다고 전망했다. 신문은 이날 시평에서 “지난 1분기 시장은 미국 달러의 약세를 전망했었다. 그러나 몇 가지 변수로 인해 달러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rdq
2018-05-09 11:2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