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ZWY7Ja867mIIOuTsSDspJHqta0gMn407ISgIOuPhOyLnCDshozruYQgJ+2PreuwnCcsIDHshKDrj4Tsi5wg7ISx7J6l66WgIDEuNeuwsCAg
하얼빈 등 중국 2~4선 도시 소비 '폭발', 1선도시 성장률 1.5배
[출처=중국 유니온페이] 중국 동북부 헤이룽장(黑龍江)성 하얼빈(哈爾濱), 중부지역 간쑤(甘肅)성 란저우(蘭州) 등 중국 2~4선 도시의 소비 성장률이 베이징·상하이 등 1선 대도시를 압도적으로 앞질렀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주석이 ‘지역 간 빈부격차 해소’를 강조한 영향으로 분석된다. 중국 최대 신용카드사인 인롄(銀聯, 유니온페이)과 중국 2대 전자상거래업체 징둥상청(京東商城) 산하 징둥금융이 공개한 ‘2017 소비성장 빅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 2~4선 도시의
2018-02-23 16:55:00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PsnbwpIDYuMzQ4MuychOyViCwgMC4wOCUg6rCA7LmYIOyDgeyKu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3일) 6.3482위안, 0.08% 가치 상승
[사진=바이두] 중국 위안화가 이번주 마지막 거래일인 23일 소폭 절상으로 거래를 시작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23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 거래일 대비 0.0048위안 낮춘 6.3482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의 달러 대비 가치가 0.08% 상승한 것이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8276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9465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8595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의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70.26원이다. 최근 달러지수가 반등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2018-02-23 10:45:53
IuydvOuMgOydvOuhnOuhnCDsnpDsnKDrrLTsl60g7ZmV7IKwLCDlj43shLjqs4TtmZQg7LCo64uoIg==
"일대일로로 자유무역 확산, 反세계화 차단"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사진=신화사] 최근 주한 중국대사관 경제참사처가 지난해 10월 열린 중국 공산당 제19차 전국대표대회(당대회)에서 중국 국내외 경제 발전의 새로운 흐름에 맞춰 제시한 새로운 정책과 조치에 대한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본지가 입수한 이번 보고서에서 중국은 전 세계 보호무역주의 대두 속에서 다자간 무역체제를 지지하고, 일대일로(一帶一路·육해상 실크로드) 등을 통해 글로벌 발전에 새 동력을 주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편집자주] 오늘날 글로벌 경제는 성장동력이 부족하고, 글
2018-02-22 15:19:48
7Jew7Zy0IO2bhCDssqsg6rGw656Y7J28LCDspJHqta0g7JyE7JWI7ZmUIOqzoOyLnO2ZmOycqCgyMuydvCkgNi4zNTMw7JyE7JWI
연휴 후 첫 거래일,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2일) 6.3530위안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 위안화가 춘제(음력설)연휴 후 첫 거래를 가치 하락으로 시작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거래센터는 22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인 4일 대비 0.0103위안 높인 6.3530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하락했다는 의미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7966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9040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8370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69.79원이다.
2018-02-22 10:52:13
7KSR6rWt7J24IOy2mOygnCDshozruYQg7Y+t67Cc4oCm7IKs7IOBIOy1nOuMgCAxNTfsobDsm5Ag7I2864uk
중국인 춘제 소비 폭발…사상 최대 157조원 썼다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제를 맞이해 소비가 폭발했다. [사진=바이두] 중국인들의 올 춘제(春節·음력설) 연휴 기간 소비 규모가 사상 최대치인 9260억 위안(약 157조원)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중국 상무부에 따르면 춘제 연휴기간인 지난 15일부터 21일까지 7일간 중국 전국 소매점과 식음료점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0.2% 증가한 9260억 위안을 기록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소비 증가율은 지난해 춘제 연휴기간의 11.4%보다 다소 둔화한 것이지만 그래도 여전히 두 자릿 수 증가세를 유지
2018-02-22 07:54:49
6rW/67CU7J20ICfrr7jsiqTthLAg65+w66+867mE4oCZ4oCm7KCA7Jqw7IOk7Jik7LSoIDPsm5Qg7JaR7ZqM7IScIOusvOufrOuCnOuLpCA=
굿바이 '미스터 런민비’…저우샤오촨 3월 양회서 물러난다
​ 저우샤오촨 인민은행 총재. [사진=신화통신] 내달 '미스터 런민비' 저우샤오촨(周小川)이 중국 인민은행을 떠난다. 저우샤오촨은 2003년부터 15년간 인민은행 총재로 재임하며 중국 최장수 인민은행 총재라는 기록을 남겼다. 그는 재임 기간 중국 경제의 고속 성장을 이끄는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하지만 부채 급증에 따른 금융 리스크를 예방하지 못했다는 지적도 있다. 저우 총재의 퇴임은 지난 1월 관영 신화통신에서 발표한 제13차 중국 인민정치협상회의(정협·政協) 전국위원회 위
2018-02-21 15:00:32
IuyngeustOycoOq4sCwg7LGF7J6E7ZqM7ZS8IiDspJHqta3soJXrtoAg7Zqh7Y+sIOqzteqwnOu5hO2MkO2VnCDsiqTtg4Ag6riw7JeF7J24
"직무유기, 책임회피" 중국정부 횡포 공개비판한 스타 기업인
황밍 황밍그룹 회장[사진=바이두] "게으르다. 직무유기다. 약속을 지키지 않고 억지를 부리며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 중국 산둥(山東)성 유명 태양광 민영기업인 황밍(皇明)그룹 황밍(黃鳴) 회장이 지난 14일 '중국판 카카오톡' 웨이신(微信·위챗) 계정을 통해 산둥성 더저우(德州)시 '1인자'의 게으름과 무능함을 실명 공개 비판한 내용이다. 올 들어 중국 지방정부 관료의 '횡포'에 견디다 못한 중국 기업인의 온라인 공개 비판이 잇따르고 있다고 홍콩 명보 등 현지 언
2018-02-21 10:45:29
7KSR6rWtIOyLnOynhO2VkSDso7zshJ3snZgg64yA7Jm46rCc67CpICLsnbTsoKAg7Yis7J6Q7LKc6rWt5aSiIg==
중국 시진핑 주석의 대외개방 "이젠 투자천국夢"
최근 주한 중국대사관 경제참사처가 지난해 10월 열린 중국 공산당 제19차 전국대표대회(당대회)에서 중국 국내외 경제 발전의 새로운 흐름에 맞춰 제시한 새로운 정책과 조치에 대한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에 본지는 독자들의 중국 경제 정책에 대한 이해를 돕고 한·중 양국 간 경제 협력 발전을 촉진하기 위한 취지에서 해당 보고서를 총 4회에 걸쳐 게재한다. [편집자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사진=신화통신] "중국 개방의 대문은 언제나 세계를 향해 열려 있다"며 "결코 닫히지 않을 것이
2018-02-20 06:00:00
66+4wrfspJEg66y07Jet7KCE7J+BIOuzuOqyqe2ZlD8g7KSR6rWtICLnvo4g7LKg6rCVwrfslYzro6jrr7jrioQg6rec7KCcPyDrjIDsnZHtlaAg6rKDIiA=
미·중 무역전쟁 본격화? 중국 "美 철강·알루미늄 규제? 대응할 것"
[사진=아주경제DB] 중국과 미국의 무역전쟁이 본격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미국 상무부가 수입산 철강과 알루미늄 제품에 대해 대대적인 규제를 제안한 것에 대해 중국 당국은 "아무 근거도 없고 사실에도 부합하지도 않는다"며 거세게 반발하고 보복에 나설 수 있음을 시사했다. 중국 상무부는 17일 왕허쥔(王賀軍) 상무부 무역구제조사국 국장의 성명을 홈페이지에 게재해 이렇게 밝히고 "국가안보를 이유로 수입산 철강과 알루미늄을 규제해서는 안된다"며 "이는 보호무역의 확산을 초래
2018-02-18 11:01:19
7KSR6rWtIOyghOq4sOywqCDsg4gg67O07KGw6riIIOygleyxhSDrsJztkZwgICI0MDBrbSDsnqXqsbDrpqwg7KCE6riw7LCo6rCAIOucrOuLpCIgIA==
중국 전기차 새 보조금 정책 발표 "400km 장거리 전기차가 뜬다"
중국 전기차[자료=중국언론종합] 중국 전기차 보조금 정책이 장거리 주행 순수 전기차를 적극 장려하는 방향으로 새롭게 바뀌었다. 특히 1회 충전 주행 시 400㎞ 이상 주행이 가능한 순수 전기차가 정책의 최대 수혜자다. 중국 재정부, 과기부, 공업정보화부, 국가발전개혁위원회가 공동으로 '신에너지차 보조금 정책조정에 관한 통지'를 발표했다고 중국 남방도시보(南方都市報) 등이 14일 보도했다. 새 보조금 정책은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거리에 따라 보조금 지급 구간을 더욱 세분화한 게 눈에 띄는 대목이
2018-02-14 14:00:14
7Jqw7KO86riw7KeAIOuwqeusuO2VnCDsi5zsp4TtlZEgIuyasOyjvOqwleq1rSDqsbTshKTtlZjsnpAi
우주기지 방문한 시진핑 "우주강국 건설하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맨앞)이 10일 쓰촨성 시창 위성발사센터를 방문했다. [사진=신화통신, 홍콩명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시창(西昌) 위성발사센터를 방문해 우주강국을 건설할 것을 강조했다. 13일 중국 당기관지 인민일보에 따르면 시 주석은 지난 10일 쓰촨(四川)의 한 군부내에 있는 위성발사센터를 방문해 우주설비 발사대와 내부 시설 등을 시찰하고, 범지구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구축을 위한 베이더우(北斗) 위성 3호 발사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시 주석은 이곳에서 "우주보국(航天報國
2018-02-13 14:51:53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PsnbwpIDYuMzI0N+ychOyViCwgMC4zOSU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3일) 6.3247위안, 0.39% 가치 하락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중국 위안화 가치가 등락을 오가는 모양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3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246위안 높인 6.3247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39% 하락했다는 의미로 전날 절상폭(0.31%)을 고스란히 반납했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7740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8159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7569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71.40원이다.
2018-02-13 10:45:35
7KSR6rWtIDHsm5Qg7Iug6recIOychOyViO2ZlCDrjIDstpwg7IKs7IOBIOy1nOuMgOy5mCwg7JmcPw==
중국 1월 신규 위안화 대출 사상 최대치, 왜?
[사진=신화통신] 중국의 2018년 1월 신규 위안화 대출이 시장 전망치를 상회하며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중국 인민은행의 12일 발표에 따르면 1월 신규 위안화 대출은 전년 동기대비 8670억 위안 급증한 2조9000억 위안에 육박했다. 이는 역대 최대치이자 시장 전망치인 2조 위안을 크게 상회한 것으로 주목됐다. 구체적으로는 1월 일반 개인 신규 위안화 대출이 9016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대비 1495억 위안 증가했다. 하지만 당국 규제 등으로 주택담보대출은 줄었다. 롄핑(連平) 교통은행 수석 경제학자는 "
2018-02-13 07:53:50
7KSR6rWtIDHsm5Qg66y86rCA7IOB7Iq566WgIDEuNSUsIDbqsJzsm5Trnpgg7LWc7KCA7LmY
중국 1월 물가상승률 1.5%, 6개월래 최저치
[출처=중국 국가통계국] 중국 국가통계국은 9일 1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기대비 1.5% 상승에 그쳤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전망치와 일치하는 것으로 지난해 8월 이후 최저치다. 이로써 중국 물가 상승률은 무려 12개월 연속 2%를 밑도는 낮은 수준을 지속했다. 경기선행지수로 분류되는 생산자물가지수(PPI) 상승률은 4.3%로 증가세를 유지했지만 전월 대비 상승폭이 크게 줄며 둔화세를 보였다. 전년 동기대비 1월 식품군 가격이 0.5% 하락하며 전월 대비 하락폭을 0.1%p 확대했다. 비식품군 가격은 2.0%
2018-02-09 17:48:22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OeydvCkgNi4zMTk07JyE7JWILCDqsIDsuZggMC41OSUg6riJ6529Li4uIOyZnD8=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9일) 6.3194위안, 가치 0.59% 급락... 왜?
[사진=중국신문사] 올 들어 가파른 강세를 지속해오던 중국 위안화의 가치가 갑자기 급락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9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0.0309위안 높인 6.3194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59% 하락했다는 의미로 지난 2017년 1월 9일 이후 1년래 최대 낙폭으로 시장의 관심이 집중됐다. 지나치게 빠른 속도로 가치가 절상되면서 조정이 왔다는 분석이다. 전날 역내 위안화의 달러당 환율은 장중 최대 6.3422위안으로 치솟는 등 가치 하락세를 보였
2018-02-09 11:24:08
중국 1월 소비자물가 1.5% 상승 (1보)
중국 국가통계국의 9일 발표에 따르면 1월 중국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전년 동기대비 1.5%, 생산자물가지수(PPI)는 전년 동비 4.3% 오르며 모두 시장 예상치에 부합했다.
2018-02-09 10:54:55
IuW8uuychOyViO2ZlCwg66+47KSRIOustOyXreqwiOuTseyXkOuPhOKApiIg7KSR6rWtIDHsm5Qg7IiY7LacICfshKDrsKknIA==
"强위안화, 미중 무역갈등에도…" 중국 1월 수출 '선방'
[자료=해관총서] 위안화 강세와 미·중간 통상갈등 속에서도 중국의 지난달 수출이 선방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중국 해관총서에 따르면 위안화 기준으로 중국의 1월 수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6% 늘었다. 이는 전달의 7.4%에서 소폭 둔화한 것이다. 같은 기간 수입액은 30.2% 증가했다. 전달의 0.9%에서 크게 확대된 것이다. 수입이 크게 늘면서 지난달 중국의 무역흑자는 1358억 위안(약 23조원)으로 전월보다 59.7% 줄었다. 달러화 기준으로 1월 수출과 수입은 각각 11.1%, 36.9% 급증했다. 무역흑자는 20
2018-02-08 14:46:00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OOydvCkgNi4yODIy7JyE7JWILi4uMC4xMCUg6rCA7LmYIOyDgeyKu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8일) 6.2822위안...0.10% 가치 상승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 위안화 가치가 또 상승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8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60위안 낮춘 6.2822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전거래일 대비 가치가 0.10% 상승했다는 의미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7007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7446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7083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73.09원이다. 위안화 강세가 지속되면서 중국 외환보유액도 16개월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인민
2018-02-08 10:47:56
4oCL7KSR6rWtIOyZuO2ZmOuztOycoOqzoCAxMuqwnOyblCDsl7Dsho0g7IOB7Iq57IS4Li4uMTbqsJzsm5Trnpgg7LWc6rOg7LmY
​중국 외환보유고 12개월 연속 상승세...16개월래 최고치
중국 외환보유액 증가. [사진=트레이딩이코노믹스] 중국의 지난 달 외환보유액이 12개월째 늘어나 16개월래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인민은행은 7일 중국의 1월 외환보유액이 215억800만 달러 증가한 3조1610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2016년 9월 이래 16개월만의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1월 한달 증가폭은 지난해 7월 이후 가장 큰 것이라고 중국 현지 경제지 증권시보는 보도했다. 국가외환관리국은 1월 국제 자본흐름과 국내외 외환거래가 전체적으로 안정적이었다며 1월 비(非) 달러 통
2018-02-08 09:02:15
6rWs7KeE7ISxIOqzteyCrCAi7KSR6rWtIOq1reygnOyImOyeheuwleuejO2ajCwg7ZWc6rWtIOq4sOyXheyXkCDsl63sgqzsoIEg6riw7ZqMIOykhCDqsoMiIA==
구진성 공사 "중국 국제수입박람회, 한국 기업에 역사적 기회 줄 것"
구진성 주한중국대사관 공사급 참사관. [사진=주한 중국대사관 제공] 글로벌 정세가 날로 복잡해지고 있다. 경제·통상의 경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국 우선주의'를 내세워 보호무역에 나섰고 이와 반대로 중국은 '경제 세계화'를 주창하며 '인류 운명공동체' 건설을 위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는 상황이다. 시진핑(習近平) 주석이 야심차게 제시한 일대일로(육·해상실크로드) 구상 역시 경제 세계화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 중 하나로 전 세계 각국 및 지역이
2018-02-07 13:48: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