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bsnbwpIDYuMzE5M+ychOyViC4uLuustOyXreyghOyfgeyXkOuPhCAwLjEyJSDsoIjsg4E=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6일) 6.3193위안...무역전쟁에도 0.12% 절상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위안화가 소폭 절상으로 이번주 거래를 시작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26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79위안 낮춘 6.3193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12% 상승했다는 의미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에 이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에 500억 달러 이상의 관세 부과를 결정하는 등 양국 무역전쟁에 불이 붙었지만 위안화 환율은 안정을 유지하고 있다. 이날부터 위안화로 표시되는 원유 선물 거래도 시작
2018-03-26 10:56:32
4oCc7L2pwrfsnpDrj5nssKjCt+2Vreqzteq4sMK36rWt7LGE4oCmIiDrr7jspJEg66y07Jet7KCE7J+BLCDspJHqta3snZgg7LaU6rCAIOuztOuztey5tOuTnOuKlO+8nw==
“콩·자동차·항공기·국채…" 미중 무역전쟁, 중국의 추가 보복카드는?
미중 무역전쟁[자료=아주경제DB] 중국 전문가들은 미·중 무역전쟁에 대해 미국산 대두·항공기·자동차 등 상품에 대한 관세 부과는 물론 관광업 제한, 미국 국채 매도 등을 추가 보복조치로 언급하고 있다. 중국은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각) 미 무역법 301조 조사결과에 따라 600억 달러 규모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고율의 관세를 부과하는 내용의 행정명령에 서명하자마자 즉각 미국산 철강과 돈육, 와인 등 제품에 대해 30억 달러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선언한 바 있다.
2018-03-25 15:08:45
7KSR6rWtIOyduOuvvOydvOuztCAi7JWg7ZSMwrfrs7TsnonCt+2AhOy7tOydtCDstZzrjIAg7ZS87ZW07J6QIiDrr7jCt+ykkSDrrLTsl63soITsn4Eg6rK96rOgIA==
중국 인민일보 "애플·보잉·퀄컴이 최대 피해자" 미·중 무역전쟁 경고
인민일보 해외판 24일자 컬럼. [사진=인민일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 600억 달러어치에 '관세폭탄'을 때린 것에 중국도 즉각 미국산 제품에 관세를 부과하기로 하는등 즉각 대응에 나서면서 미·중간 무역전쟁이 격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24일 중국 당기관지 인민일보(人民日報) 해외판은 미·중간 무역전쟁으로 결국 양국이 모두 피해를 입을 것이라며 특히 애플·퀄컴 등 미국 기업이 최대 피해자가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신문은 이날 "무역전쟁과 관련해서
2018-03-25 13:18:25
66+47KSRIOustOyXreyghOyfgSDrsJzrsJwuLi7rr4DriITsi6At66WY7ZeIIOyghO2ZlO2Gte2ZlCA=
미중 무역전쟁 발발...므누신-류허 전화통화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 류허 중국 부총리. [사진=바이두] 미국과 중국의 최고위 통상정책 당국자인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 류허(劉鶴) 중국 부총리가 24일 전화통화를 갖고 양국간 무역갈등 현안을 논의했다. 이번 전화통화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각) 미 무역법 301조 조사결과에 따라 600억 달러 규모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고율의 관세를 부과하는 내용의 행정명령에 서명하고, 이에 중국도 즉각 미국산 상품에 대해 30억 달러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대응한 가운데 이뤄졌다. 므누
2018-03-25 11:52:54
7KSR6rWtIOyCrO2ajOqzvO2VmeybkCwg7Jis7ZW0IOqyveygnCDshLHsnqXrpaAgNi43JSDsoITrp50=
중국 사회과학원, 올해 경제 성장률 6.7% 전망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사회과학원이 경제학자의 전망을 바탕으로 올해 중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6.7%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중국 사회과학원 공업경제연구소가 22일 발표한 '2018년 1분기 중국 경제학자 이슈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상당수 전문가들이 올해 중국 경제의 '순항 속 성장'을 자신하며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6.7%로 제시했다고 경제참고보(經濟參考報)가 23일 보도했다. 이는 지난해 6.9% 보다는 소폭 둔화된 수치지만 최근 막을 내린 양회(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전국인민대
2018-03-23 11:30:59
66+4wrfspJEg66y07Jet7KCE7J+BIOychOq4sCwg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PsnbwpIDYuMzI3MuychOyViA==
미·중 무역전쟁 위기,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3일) 6.3272위안
[사진=중국신문사] 미국이 중국에 500억 달러(약 54조원)의 관세폭탄 투하를 결정하면서 중국 위안화는 달러대비 약세로 거래를 시작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환(거래)센터는 23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105위안 높인 6.3272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17% 하락했다는 의미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의 여파도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22일에는 오히려 절상됐지만 금리인상에 무역전쟁 발생 위기감까지 더해졌다고 봉황국제(鳳凰國際)iMarket
2018-03-23 10:59:31
66+46rWtIDUwMOyWtSDqtIDshLjtj63tg4Tsl5Ag7KSR6rWtIOuwnOuBiCwg7Iug7ZmU7IKsICLsmZXrlLDsoJXssYUsIOy1nOyVheuPhCDspIDruYQg64GdIg==
미국 500억 관세폭탄에 중국 발끈, 신화사 "왕따정책, 최악도 준비 끝"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에 500억 달러(약 54조원)의 관세를 부과하는 공문에 서명하며 관세폭탄 투하를 예고하자 중국은 발끈하며 강경 대응의 움직임 보였다. 미·중간 무역전쟁의 서막이 밝기 시작했음을 알렸다. 중국 관영 신화사는 23일 '미국의 왕따 정책 - 중국 최악까지 준비 마쳤다'는 제하의 사평을 게재하고 미국의 결정은 구시대적이고 일방적인 보호무역조치로 효과가 없고 중국은 이를 피하지 않고 맞서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신문
2018-03-23 10:42:22
7KO866+4IOykkeq1reuMgOyCrOq0gCDnvo4g6rSA7IS47Y+t7YOE7JeQICLrrLTsl63soITsn4Eg7JuQ7ZW0PyDrgZ3quYzsp4Ag7Iu47Jqw6rKg64ukIg==
주미 중국대사관 美 관세폭탄에 "무역전쟁 원해? 끝까지 싸우겠다"
[사진=아주경제 DB]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중국산 수입품에 관세를 부과하는 내용의 공문에 서명한 것에 대해 중국은 즉각 반발했다. 끝까지 싸우겠다며 보복조치에 나서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집권 2기에 돌입한 시진핑(習近平) 중국 주석에 '축전' 대신 '관세폭탄'을 던졌다. 이에 중국은 분노했다. 미국 워싱턴 주재 중국 대사관은 이날 성명을 통해 "미국이 미·중 통상무역 관계의 호혜상생의 본질과 대화·협상을 통한 갈등 해
2018-03-23 08:24:34
66+46rWtIOq4iOumrOyduOyDgeyXkOuPhCDsnITslYjtmZQg64yA7Y+tIOygiOyDgSwg6rOg7Iuc7ZmY7JyoKDIy7J28KSA2LjMxNjfsnITslYg=
미국 금리인상에도 위안화 대폭 절상, 고시환율(22일) 6.3167위안
[사진=아주경제DB]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기준금리를 인상했지만 위안화는 오히려 강세를 보이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22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229위안 낮춘 6.3167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전날 대비 0.36% 크게 뛰었다는 의미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환율은 7.8020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9347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9626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69.1
2018-03-22 11:33:21
576OIOq0gOyEuO2Pre2DhOyXkCDsubwg67m865OgIOS4rSwgIuyTtOunmyDrs7Tqsowg65CgIOqygyIg7LSI6rCV66ClIOqyveqzoA==
美 관세폭탄에 칼 빼든 中, "쓴맛 보게 될 것" 초강력 경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사진=바이두] 중국 관영언론이 미국이 중국산 수입품 600억 달러(약 64조 4400억원)에 이르는 추가 관세를 부과한다면 중국은 미국산 대두 수입을 제한해 트럼프의 관세정책에 보복할 것이라고 엄포를 놨다. 중국 외교부도 “무역전쟁이 두렵지도 않고 피하지도 않을 것”이라고 발언하며 미·중 무역전쟁이 발발하는 것 아니냐는 국제사회의 우려가 현실화되고 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자매지인 환구시보(環球時報)는 22일자 사평에서 “일부 미국인들은 중국
2018-03-22 11:30:22
7KSR6rWtIOydgOuztOqwkO2ajCDqs7Xsi50g7ISk66a9LCAnMe2WiTLtmownIOyLnOuMgCDsi5zsnpEuLi4i66as7Iqk7YGsIOyeoeuKlOuLpCI=
중국 은보감회 공식 설립, '1행2회' 시대 시작..."리스크 잡는다"
궈수칭 중국 은보감회 주석. [사진=신화통신] 기존의 중국 은행감독관리위원회(은감회)와 보험감독관리위원회(보감회)가 합쳐진 중국 은행보험감독관리위원회(은보감회)가 주요 지도부를 갖추고 공식 출범했다. 21세기경제보도(21世紀經濟報道)는 전날인 21일 오후 3시께(현지시간) 전 은감회 건물의 302호 회의실에서 열린 은보감회 위원회 간부회의에서 중국 공산당 중앙조직부 관계자가 은보감회의 공식 설립을 선언했다고 22일 보도했다. 이로써 본격적인 '1행2회(인민은행 증감회 은보감회)' 시대가 막을
2018-03-22 09:59:05
66+46rWtIOq4iOumrOyduOyDgeKApuykkeq1rSDsnbjrr7zsnYDtlokg6rO16rCc7Iuc7J6l7Jq07JiBIOq4iOumrCDsnbjsg4HtlaDrk68=
미국 금리인상…중국 인민은행 공개시장운영 금리 인상할듯
중국 인민은행[사진=바이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금리 인상에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의 행보에 눈길이 쏠린다. 시장에서는 인민은행이 기준금리를 직접 인상하기보다는 공개시장운영 등을 통한 금리 인상에 나설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고 있다. 실제로 중국은 지난해 3월과 12월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한 후 역환매조건부채권(역RP)와 중기유동성창구(MLF) 금리를 올리며 보조를 맞춘 바 있다. 역RP 금리는 3,12월 각각 10bp 5bp씩 올렸다. 21세기경제보, 봉황망 등 중국 현지언론은 이번에도
2018-03-22 09:41:37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DsnbwpIDYuMzI0NuychOyViC4uLjAuMTIlIOygiOyDg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0일) 6.3246위안...0.12% 절상
[사진=신화통신] 이번주 중국 위안화가 안정 속 소폭 강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전국정치인민협상회의, 전국인민대표대회) 폐막일인 20일 인민은행 산하 외환거래(교역)센터는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74위안 낮춘 6.3246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 대비 가치가 0.12% 상승했다는 의미다. 주요 6개국 통화에 대한 달러 가치 변화를 보여주는 달러 인덱스가 19일(현지시간) 전일 대비 0.38% 하락한 것이 영향을 줬다. 이번주 20~21일(현지시간) 미
2018-03-20 10:47:33
MTXrhYTrp4zsl5Ag6rWQ7LK065CcIOykkeq1rSDsnbjrr7zsnYDtlokg7LSd7J6s4oCm7J206rCV7J2AIOuIhOq1rD8=
15년만에 교체된 중국 인민은행 총재…이강은 누구?
이강 인민은행 신임 총재. [사진=신화통신] 19일 중국 통화정책 수장이 15년 만에 바뀌었다. 저우샤오촨(周小川) 인민은행 행장(총재)이 15년간 최장 임기를 마치고 물러나면서 이강(易綱) 인민은행 부행장이 행장으로 승진했다. 그는 저우 행장의 뒤를 이어 중국 통화정책을 진두지휘하게 된다. 그 동안 인민은행 행장 후보로는 '개혁파' 인사인 궈수칭(郭樹淸) 증권관리감독위원회 주임 등이 거론됐지만 결국 중국 지도부는 정책 연속성에 방점을 두고 이강을 낙점했다는 분석이다. 리커창(李克强) 총리가 19
2018-03-19 13:09:10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nsnbwpIDYuMzMyMOychOyViC4uLuqwleuztO2VqSDstpzrsJw=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9일) 6.3320위안...강보합 출발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위안화가 강보합으로 이번주 거래를 시작했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거래(교역)센터는 19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20위안 낮춘 6.3320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03% 소폭 상승했다는 의미다. 이번주 20~21일(현지시간)에는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열릴 예정으로 기준금리 인상이 유력해 위안화에 대한 영향이 주목된다. 이미 예고된 일로 큰 변동은 없으리라는 게 시장의 지배적인 의견이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
2018-03-19 11:09:25
4oCL7KSR6rWtIOumrOy7pOywvSDstJ3rpqwsIOydtOqwlSDsnbjrr7zsnYDtlokg7LSd7J6s66GcIOyngOuqhSjsho3rs7Qp
​중국 리커창 총리, 이강 인민은행 총재로 지명(속보)
이강 인민은행 부총재 [사진=신화통신] 리커창(李克强) 총리가 19일 신임 인민은행 총재에 이강(易綱) 인민은행 부총재를 지명했다고 관영 신화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임명안은 이날 오후 전인대 전체회의 표결을 거쳐 확정된다. '거수기'로 불리는 전인대인만큼 임명안은 통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써 저우샤오촨(周小川) 인민은행 총재는 이로써 15년간 임기를 마치고 퇴임하게 된다.
2018-03-19 10:19:38
IkcyMO2ajOydmOyEnCDlj43kuK3soITshKAg6rWs7LaV7ZWY66Ck64qUIOe+jiIg66+47KSRIOustOyXreyghOyfgSAn7KCE7Jq0Jw==
"G20회의서 反中전선 구축하려는 美" 미중 무역전쟁 '전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사진=아주경제DB] 미국이 주요 20개국(G20)과 뭉쳐서 중국의 불공정한 무역에 공동으로 대응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에 맞서 중국도 미국이 무역전쟁을 일으키면 자국의 권익을 수호하기 위해 무역 보복도 불사할 것이라고 경고하고 있다. 오는 19일 아르헨티나에서 열리는 G20 재무장관 회의서 미·중간 충돌이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재무부 한 고위 관료가 G20 재무장관 회의는 미국이 우방국과 힘을 합쳐 중국의 불공정한 보조금·투
2018-03-16 16:37:35
7ZmN7L2pIOq4iOyctcK366y07JetIO2UjOueq+2PvCDtmZzsmqntlZwg7KSR6rWt7Iuc7J6lIOynhOy2nCDshKTrqoXtmow=
홍콩 금융·무역 플랫폼 활용한 중국시장 진출 설명회
로라 차 홍콩금융발전국 회장, 윤원석 코트라 정보통상협력본부장, 벤자민 야우 홍콩 무역발전국 한국지부장 등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홍콩무역발전국 한국지부] 우리나라 기업들이 홍콩을 통해 중국 본토 및 동남 아시아에서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홍콩 금융·무역 플랫폼을 활용한 해외시장 진출 설명회’가 15일 열렸다. 설명회는 홍콩무역발전국(HKTDC), 홍콩금융발전국(FSDC),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주관으로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
2018-03-15 18:20:24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XsnbwpIDYuMzE0MeychOyViC4uLjTqsbDrnpjsnbwg7Jew7IaNIOqwleyEuA==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5일) 6.3141위안...4거래일 연속 강세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위안화가 4거래일 연속 달러대비 소폭 강세를 이어갔다.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5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64위안 낮춘 6.3141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10% 추가 상승했다는 의미로 지난 2월 12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이 임박했다는 예상이 힘을 얻고 있지만 이미 예고된 일로 큰 충격은 없을 것이라고 싱예(興業)증권은 분석했다. 올해 국제수지도 지속적으로 개선될
2018-03-15 10:49:11
7KSR6rWtIDLsm5Qg7YOd67Cw65+JIOyghOuFhOu5hCAxNS4yJSDquInqsJDigKbsiJjsnoXslaHrj4QgMSUg7KSE7Ja0IA==
중국 2월 택배량 전년비 15.2% 급감…수입액도 1% 줄어
2017~2018년 2월까지의 중국 전역 택배량 변동 추이. [자료=중국 국가우정국] 지난 2월 중국의 택배량이 큰 폭으로 감소하면서 매출액도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14일 중국 국가우정국은 지난 2월 우정업무 통계치를 발표했다. 국가우정국 통계에 따르면 2월 중국 전역의 택배량은 19억9000만건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2%가 급감했고, 수입액 역시 289억4000만 위안(약 4조8773억원)으로 1%가 줄었다. 2월 중국 전체 우정업무 수입도 감소했다. 2월 중국 우정업무 수입액은 444억8000만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
2018-03-14 17:1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