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67aI7JWI7ZWcIOuLrOufrCwgMjAxOOuFhCDspJHqta0g7JyE7JWI7ZmUIOq0nOywruydhOq5jCAgICA=
불안한 달러, 2018년 중국 위안화 괜찮을까
[출처=중국 인민은행] 미국 세제개편안 실시가 코 앞으로 다가오면서 달러 요동과 강세에 따른 위안화 하강압력 증가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올해 예상 밖의 강세를 보인 위안화의 2018년 전망에 불확실성이 커졌다는 의미다. 하지만 중국 전문가와 금융기관은 부정적 요소보다 긍정적 요소가 더 많다며 전반적으로 합리적 수준을 유지할 수 있을 것으로 낙관하는 분위기다. 일각에서는 다소 힘은 빠지겠지만 강세 지속도 가능하다는 자신감을 보였다. 도널드 트럼프 정부가 내놓은 파격적인 세제개편안의
2017-12-27 15:13:07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fsnbwpIDYuNTQyMeychOyViCwgMC4wMSU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7일) 6.5421위안, 0.01% 가치 하락
[사진=바이두] 강세 흐름을 보였던 중국 위안화가 27일 달러대비 약보합으로 거래를 시작했다. 이날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07위안 높인 6.5421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01% 소폭 하락했다는 의미다. 전날 위안화 오후 4시 30분 마감가는 6.5540위안, 밤 11시30분 마감가는 6.5450위안이다. 27일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7580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7795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7486위안으로
2017-12-27 11:17:37
7KSR6rWtLCAyMDE464WEIOqzteyXheq4sOyXhSDsgrDsl4Xsg53sgrAgNiUg7Kad6rCAIOuqqe2RnA==
중국, 2018년 공업기업 산업생산 6% 증가 목표
[사진=중국신문사] 중국이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안정적인 공업기업 산업생산 증가율을 유지하겠다고 자신했다.성장률 둔화에 따라 증가율도 둔화세를 보이겠지만 제조업 선진화, 좀비기업 퇴출 등 구조조정과 개혁으로 성장세를 이어가겠다는 포부다. 먀오웨이(苗圩) 중국 공업신식화부(산업정보화부 격, 이하 공신부) 부장(장관급)이 25일 베이징에서 열린 '전국 공업정보화 공작(업무)회의'에 참석해 "내년 중국 전역의 일정규모 이상 공업기업 산업생산 증가율을 6% 안팎으로 유지하겠다"는 구체적
2017-12-26 13:46:34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bsnbwpIDYuNTQxNuychOyViCwg6rCV7IS4IOyngOyGjS4uLuyZnD8=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6일) 6.5416위안, 강세 지속...왜?
[사진=아이클릭아트] 중국 위안화의 달러 대비 환율이 크게 하락하며 강세를 이어가고 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이번주 두 번째 거래일인 26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무려 0.0267위안 낮춘 6.5416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41% 상승했다는 의미다. 전날인 25일에 대폭 절상한 데 이어 강세를 지속하면서 위안화는 지난 9월 13일 이후 가장 높은 가치를 기록했다. 12월 중순 이후 달러가 힘을 내지 못한 영향이라고 신랑재경(新浪財經)은 분석했다. 도
2017-12-26 11:28:39
Iuykkeq1rX7tg5zqta0g6rOg7IaN7LKgIDIwMjLrhYQg6rCc7Ya1IiDkuK0g64+Z64Ko7JWEIOqzoOyGjeyyoCDqsbTshKQgJ+qwgOyGjSc=
"중국~태국 고속철 2022년 개통" 中 동남아 고속철 건설 '가속'
중국~태국 고속철[사진=바이두] 중국의 동남아시아 일대일로(一帶一路, 육·해상 실크로드) 고속철 건설 사업의 중요부분인 태국 구간이 우여곡절 끝에 21일 '첫삽'을 떴다. 태국 수도 방콕에서 북동부 코랏까지 연결하는 250㎞ 구간의 고속철 건설 공사가 21일 착공에 돌입했다고 홍콩 명보(明報)가 22일 보도했다. 이는 중국에서 라오스, 태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를 잇는 `범아시아 철도(泛亞鐵路·범아철로)' 중 태국 구간의 일부분이다. 태국 구간은 북부 농카이에서부터 동부 공업도시
2017-12-22 10:39:58
66+46rWt55m8IOyVheyerOyXkCDkuK0g7ZmY7JyowrfsnpDrs7jsi5zsnqUg4oCY67mE7IOB4oCZIA==
미국發 악재에 中 환율·자본시장 ‘비상’
[사진=아주경제DB] 미국의 금융·경제 정책이 중국을 향한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2015년 위안화 가치 급락과 외화유출로 위기를 맞을 뻔했던 중국 환율·자본 시장이 미국발 악재로 다시 요동칠 수 있다는 우려다. 중국 당국은 "펀더멘털이 과거와 다르다"며 안정을 자신하고 있지만 살얼음판을 걷는 상황이다. 중국 당국도 리스크를 인지한 상태로 향후 어떤 카드로 충격을 완화해 환율 시장 안정과 성장 지속, 대대적 개혁 추진과 시장 개방 등 여러 마리의 토끼를 동시에 잡아낼 수 있을지
2017-12-22 06:00:00
7KSR6rWtIOqyveygnCDsoITrp50gJ+q3ueqzvOq3uSfigKYg7Ja064qQIOyepeuLqOyXkCDstqTstrDslbwg7ZWY64KY
중국 경제 전망 '극과극'… 어느 장단에 춤춰야 하나
[그래픽=김효곤 기자 hyogoncap@] 국제통화기금(IMF), 아시아개발은행(ADB), 세계은행(WB) 등을 비롯해 중국 정부 및 국내외 연구기관들이 최근 잇달아 중국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상향 조정했다. 반면, 잊을만하면 고개를 드는 '중국 경제 위기설'은 중국 고위 당국자들까지 공개적으로 '민스키 모멘트', '회색 코뿔소' 등을 거론하며 힘이 실리고 있다. 중국 정부는 다양한 규제책을 내놓으며 금융리스크 억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향후 중국 경제 전망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뜨거
2017-12-22 06:00:00
J+yLnOynhO2VkSDqsr3soJzsgqzsg4EnIOyVnuyEuOyatCDspJHqta3igKbsp4jsoIHshLHsnqUsIOq4iOycteychOq4sCDsmIjrsKkg6rCV7KGw
'시진핑 경제사상' 앞세운 중국…질적성장, 금융위기 예방 강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8~20일 베이징에서 열린 중앙경제공작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시진핑 신시대 경제사상’을 전면에 앞세운 중국이 향후 3년간 경제정책의 초점을 금융위기 예방과 공급측 개혁 심화를 통한 질적 성장에 맞췄다. 이를 통해 2020년까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목표로 한 샤오캉(小康·모든 국민이 편안하고 풍족한 생활을 누림) 사회를 전면적으로 건설한다는 목표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시진핑 주석을 비롯 리커창(李克强) 총리 등 지도부가 참석한
2017-12-21 08:16:47
7KSR6rWtIOydvOuMgOydvOuhnCDqtZDrkZDrs7Qg7Lap7LmtLi4uIOyCrO2Gte2MlOuLrCDqs6Dsho3ssqAg6rWs7LaVICfsho3rj4Qn
중국 일대일로 교두보 충칭... 사통팔달 고속철 구축 '속도'
충칭 米자형 고속철망 구축 계획[사진=바이두] 중국 일대일로(一帶一路, 육해상 실크로드)의 요충지로 불리는 충칭(重慶)시가 고속철망 구축에 더욱 속도를 내고 있다. 충칭시 교통위원회(이하 위원회)가 18일 2020년까지 고속철, 고속도로 등 인프라 확충 사업에 2685억 위안(약 44조원)을 투자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고 21세기경제보 등 현지 언론이 20일 보도했다. 이중 고속철망 구축에 810억 위안이 투입된다. 위원회는 충칭을 중심으로 후난(湖南)성, 윈난(雲南)성 쿤밍(昆明), 산시(陝西)성 시안(西安), 후베
2017-12-20 13:50:12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jDsnbwpIDYuNjA2NuychOyViC4uLjAuMDUlIOqwgOy5mCDsg4Hsirk=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20일) 6.6066위안...0.05% 가치 상승
[사진=신화통신]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20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32위안 낮춘 6.6066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05% 상승했다는 뜻이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8226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8513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 환율은 8.8452위안, 홍콩달러 대비 환율은 0.84501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64.27원이다.
2017-12-20 10:54:50
642p7LmYIOu2iOumrOuKlCDspJHqta0g7KO864+EIEFJSULigKYgNOqwnOq1rSDstpTqsIA=
덩치 불리는 중국 주도 AIIB… 4개국 추가
AIIB[사진=바이두] 중국이 주도하는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이 등 4개국을 회원국으로 추가하며 영향력을 한층 더 확대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AIIB는 19일 베이징에서 이사회가 4개국을 회원국으로 승인했다며 이로써 회원국은 모두 84개국으로 늘어났다고 발표했다. 추가된 회원국은 벨라루스, 남태평양의 섬나라 쿡 제도와 바누아투공화국, 그리고 남미의 에콰도르다. 이들은 향후 자국 국내법절차와 자본금 납입을 거쳐 AIIB의 정식 회원국이 된다. 2016년초 57개 창립회원국으로 출발한 AIIB는
2017-12-20 09:21:15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nsnbwpIDYuNjA5OOychOyViC4uLjAuMTAlIOqwgOy5mCDsg4Hsirk=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9일) 6.6098위안...0.10% 가치 상승
[사진=바이두] 중국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9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64위안 낮춘 6.6089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10% 상승했다는 의미다. 이날 위안화의 유로화 대비 기준환율은 7.7880위안, 엔화(100엔) 대비 환율은 5.8725위안, 홍콩 달러 대비는 0.84559위안, 영국 파운드화 대비는 8.8443위안으로 고시했다. 위안화 대비 원화 고시환율은 164.47원이다.
2017-12-19 10:53:01
7KSR6rWtIOq0gOyYgeyWuOuhoCDquIjsnLUgJ+q0gOumrMK36rCQ64+FJyDqsJXtmZQg6rCV7KGwLi4u6rK97KCc6rO17J6R7ZqM7J2YIOqwnOuniQ==
중국 관영언론 금융 '관리·감독' 강화 강조...경제공작회의 개막
[그래픽=아주경제 DB] 중국 관영언론이 잇따라 금융리스크 축소를 위한 관리·감독 역량 강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내년도 중국 거시경제정책 밑그림을 그리는 중앙경제공작회의 개최와 함께 나온 목소리로 시장 이목이 집중됐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사(이하 신화사)는 17일 "엄격한 관리감독 계속되야, '멍청한' 투자 안돼"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금융시장 전반의 건전한 성장을 이끄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2018년 중국 거시경제가 '온중구진(안정 속 성장)'을 유지하고 당국은
2017-12-18 14:47:23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jsnbwpIDYuNjE2MuychOyViC4uLjAuMDclIOqwgOy5m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8일) 6.6162위안...0.07% 가치하락
[사진=신화통신] 중국 위안화가 가치 하락으로 이번주 거래를 시작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8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49위안 높인 6.6162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07% 하락했다는 의미다. 최근 미국발 변수로 위안화 약세가 지속되면서 환율 시장에 대한 불안감이 고개를 드는 모양새다. 중국 금융기관은 미국의 대대적 감세안 추진, 추가 기준금리 인상이 예고돼 있지만 경기와 정책 불확실성 등으로 달러 강세폭도 제한적일 것이라고 목소리
2017-12-18 11:03:15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XsnbwpIDYuNjExM+ychOyViCwgMC4xMiU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5일) 6.6113위안, 0.12% 가치 하락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다시 하락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5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80위안 높인 6.6113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당 가치가 0.12% 하락했다는 의미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상에도 오히려 상승했던 위안화 가치가 하루만에 다시 하락 전환한 것이다. 달러 강세 주기가 이어지고 있고 강세를 유발할 변수가 많아 위안화의 점진적 하락세와 등락을 반복하는 조정국면은 계속될 전망이다. 다만, 가치
2017-12-15 10:38:48
7KSR6rWtIDEx7JuUIOyCsOyXheyDneyCsCDsoITrhYQg64+Z67mEIDYuMSUg7Kad6rCALCAn7JWI7KCVJyDsnKDsp4A=
중국 11월 산업생산 전년 동비 6.1% 증가, '안정' 유지
[사진=중국신문사] 중국 11월 거시지표가 소폭 둔화했지만 전반적으로 안정적인 흐름을 지속했다는 평가다. 중국 국가통계국이 14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11월 중국 산업생산은 전년 동기대비 6.1% 증가했다. 이는 지난달 대비 0.1%p 둔화된 수준으로 통계국은 "시진핑(習近平) 신시대 중국특색사회주의 사상의 지도 아래 공급 측 개혁이 심화되고 국민경제는 안정 속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며 "생산수요의 꾸준한 증가, 취업률과 물가상승률의 안정, 경제 구조개혁 심화, 성장효율 제고 등을 이뤘다&quo
2017-12-14 14:10:44
MjAxN+uFhCDspJHqta0g67aA64+Z7IKw7J2APyAxMDDsl6zqs7MgMTUw7LCo66GAIOq3nOygnCwgIu2aqOqzvCDsnojsl4jri6Qi
2017년 중국 부동산은? 100여곳 150차례 규제, "효과 있었다"
[사진=중국신문사] 2017년을 마무리하는 12월, 지난 1년간 중국 부동산 시장의 규제가 쏟아지면서 과열됐던 투기 열기가 식고 안정적인 흐름을 되찾았다는 평가가 나왔다. 이제는 이를 유지할 수 있는 안전장치가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비공식 통계에 따르면 올해 중국 전역의 100여 도시에서 150여 차례 주택 구매·대출·판매·가격 제한 조치가 쏟아졌고 대도시를 중심으로 주택 거래량과 거래가격 상승세에 제동이 걸리며 효과도 가시화됐다고 중국 관영 신화망(新華網)이 12일 보도했다. 임대시장
2017-12-13 16:04:12
Iuq4iOycteychOq4sMK367mI6rOkwrftmZjqsr3smKTsl7wg66eJ7JWE6528IiDsi5zsp4TtlZEg7KeR6raMIDLquLAg7LKrIOykkeyVmeqyveygnOqzteyeke2ajOydmCA=
"금융위기·빈곤·환경오염 막아라" 시진핑 집권 2기 첫 중앙경제공작회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사진=신화통신] 중국 지도부가 오는 18일부터 사흘간 내년 거시경제 정책 방향을 결정하는 중앙경제공작회의를 개최한다. 이 회의에서 결정된 경제정책 방향을 바탕으로 내년 3월 열리는 전국인민대표대회(국회 격)에서 새해 경제운용 과제를 정식 공표한다. 특히 2018년은 중국 시진핑(習近平) 2기 지도부가 공식 집권하는 첫해이자 중국 개혁개방 40주년이 되는 해인만큼 중국이 어떤 경제구상을 내놓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올해 회의는 안정 속 개혁을 추구하는 '온중구진(穩中求進)'의
2017-12-13 11:25:38
7KSR6rWtIOychOyViO2ZlCDqs6Dsi5ztmZjsnKgoMTPsnbwpIDYuNjI1MeychOyViCwgMC4xMyUg6rCA7LmYIO2VmOudvQ==
중국 위안화 고시환율(13일) 6.6251위안, 0.13% 가치 하락
[사진=신화통신] 중국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하락 흐름이 계속되고 있다. 인민은행 산하 외환교역(거래)센터는 13일 위안화의 달러당 기준환율을 전거래일 대비 0.0089위안 높인 6.6251위안으로 고시했다. 이는 위안화의 달러대비 가치가 0.13% 추가 하락했다는 의미다. 최근 미국 기준금리 인상 임박, 대대적 감세안 발효 가시권 진입 등으로 달러 강세가 유발되면서 위안화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다. 중국 시장 전문가들은 "당분간 절하 흐름이 지속될 수 있지만 달러 급등 가능성은 희박해 급락도 없다"
2017-12-13 10:38:24
5LitIOyLnOynhO2VkSAy6riwIOyyqyDspJHslZnqsr3soJzqs7XsnpHtmozsnZggMTh+MjDsnbwg6rCc7LWc
中 시진핑 2기 첫 중앙경제공작회의 18~20일 개최
중앙경제공작회의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주재로 오는 18일부터 사흘간 베이징에서 열린다. [사진=신화통신] 중국의 내년 경제정책 방향의 밑그림을 그릴 중앙경제공작회의가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사흘간 열릴 예정이라고 시나재경망 등 중국 현지언론들이 12일 보도했다. 중앙경제공작회의는 중국 최고지도부와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중국 최고 권위 있는 경제회의다. 특히 이번 회의는 시진핑 집권 2기가 시작되고 처음 열리는 회의인만큼 중국 지도부가 어떠한 경제구상을 내놓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번 회의는
2017-12-13 07:29: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