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IuuyoO2KuOuCqCwg7Jm46rWt7J24IOq1rOyehSDqsIDriqUg7KO87YOdIO2UhOuhnOygne2KuCDqs7XqsJwg7KeA7KeA67aA7KeEIg==
"베트남, 외국인 구입 가능 주택 프로젝트 공개 지지부진"
베트남 하노이 모습[사진=연합뉴스 제공] 베트남에서 외국인의 주택 소유 규제를 완화한 주택법 개정안이 시행된 지 3년째에 접어들었다. 하지만 아직 가이드라인이 명확하지 않아 기대만큼 활성화되지 못하고 있다는 지적이 현지에서 나온다. 22일 베트남 영자매체인 베트남넷브릿지에 따르면 외국인들에게 주택 구매를 허용하는 규정이 3년 전 시행됐지만 외국인에게 팔 수 있는 주택 프로젝트 목록은 아직 공개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베트남 정부는 지난 2015년 7월부터 현지에 진출한 외국인 단체, 법인, 투
2017-08-23 10:33:20
J+uCqOykkeq1re2VtCDrtoTsn4EnIOuyoO2KuOuCqC3spJHqta0sIOyasOq1sCDtmZXrs7Qg7Jm46rWQ7KCEIOy5mOyXtA==
'남중국해 분쟁' 베트남-중국, 우군 확보 외교전 치열
[중국/베트남 국기] 남중국해 영유권을 놓고 극심한 갈등을 빚고 있는 베트남과 중국이 우군 확보를 위해 치열한 외교전을 벌이고 있는 모양새다. 베트남은 최근 남중국해와 관련해 중국에 비판적인 태도를 취하는 한편으로 주변국들과 잇따라 협력을 꾀하고 있다. 중국은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경제적, 군사적 영향력을 확대하며 남중국해의 군사기지화에 박차를 가하는 상황이다. ◆ 베트남, '남중국해 외교전' 적극 나서 21일 태국 영문매체인 더네이션에 따르면 베트남과 태국 양국 총리는 남중국해와 관련
2017-08-21 14:33:13
67aA7IOB7ZWY64qUIOuyoO2KuOuCqCDrp6Xso7wg7Iuc7J6l4oCmIOq4gOuhnOuyjCDquLDsl4Xrk6Qg64iI64+F
부상하는 베트남 맥주 시장… 글로벌 기업들 눈독
[사진=사베코 홈페이지] 베트남 맥주 시장이 떠오르고 있다. 맥주 소비가 빠르게 늘어나면서 세계적인 맥주회사들에게 매력적인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는 모양새다. 이처럼 높은 성장 잠재력을 기대한 글로벌 기업들이 앞다퉈 현지 생산 라인을 확대하면서 치열한 경쟁이 벌어질 전망이다. ◆ 글로벌 맥주회사, 베트남 진출 속도 18일 베트남 영문매체인 베트남넷브릿지에 따르면 글로벌 맥주회사들이 전세계에서 세번째로 맥주 소비량이 많은 베트남 시장을 주목하고 있다. 대만 국영기업인 TTL(Taiwan Tobacco and Liqu
2017-08-18 17:27:23
67Kg7Yq464KoLCDshKTtg5XshLgg64+E7J6FIOqygO2GoOKApiAn7ISk7YOV6rO87J2YIOyghOyfgScg7IS46rOEIOqzs+qzsyDtmZXsgrA=
베트남, 설탕세 도입 검토… '설탕과의 전쟁' 세계 곳곳 확산
[사진=아이클릭아트] 베트남 정부가 이른바 '설탕세(Sugar Tax)' 도입을 본격적으로 검토하기 시작했다. 과도한 당 섭취로 인해 급증하고 있는 비만 인구를 줄이고 국민 건강을 보호하겠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설탕세는 당이 함유된 음료에 부과하는 세금을 말한다. 세금을 통해 음료회사가 설탕량을 줄이거나 제품 가격을 올려 소비자의 당 섭취를 줄이는 것이 목적이다. ◆ 베트남, 설탕음료에 특별소비세 부과 검토 17일 베트남 영문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베트남 재무부는 당이 함유된 음료에 대해
2017-08-17 17:19:36
7Iux6rCA7Y+s66W0ICfsupDsi5zrpqzsiqQg7IKs7ZqMJyDsho3rj4QuLi4z64WEIO2bhCDrjIDspJHqtZDthrXshJwg7ZiE6riIIOuqu+yTtOuLpCAg
싱가포르 '캐시리스 사회' 속도...3년 후 대중교통서 현금 못쓴다
[사진=아주경제 DB] 싱가포르가 오는 2020년부터 '현금 없는(cashless)' 대중교통 사회를 추진한다. 승객은 버스나 지하철 이용시 현금 대신 카드 등 비현금 결제를 해야 한다. ◆싱가포르, 대중교통서 현금 금지 17일 현지매체 채널뉴스아시아에 따르면 싱가포르 국토교통청(LTA)과 트랜싯링크(TransitLink)는 2020년부터 싱가포르 내 모든 대중교통 이용에 현금 사용을 금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승객은 버스나 지하철 이용 시 현금으로 이용권을 결제할 수 없고, 교통카드 충전 역시 현금으로 할 수
2017-08-17 16:37:04
67Kg7Yq464KoIOywqOufieqzteycoCAn6re4656p67CU7J207YGsJyDsmrTsoITsnpAg7YyM7JeFLi4u7IiY7IiY66OMIOyduOyDgSDtg5M=
베트남 차량공유 '그랩바이크' 운전자 파업...수수료 인상 탓
그랩 측이 운전자들로부터 받는 수수료를 인상키로 하자 일부 운전자들은 그랩 어플리케이션 사용을 중단해달라는 단체 행동에 나서거나 고객의 호출에 응하지 않는 등 파업에 나섰다. 사진은 베트남의 오토바이 공유서비스 '그랩바이크'[사진=그랩베트남 홈페이지]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 공유서비스인 '그랩'의 오토바이 택시인 그랩바이크가 베트남 운전자들로부터 받는 수수료를 인상키로 하자 운전자들이 파업에 나섰다. 17일 현지매체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그랩 베트남은 오는 9월 5일부터 그랩바이
2017-08-17 14:40:46
67Kg7Yq464KoIOy9mOuPhO2FlCDtiKzsnpAg7KO87J2Y67O04oCmIOqzteq4ieqzvOyeiSDsmrDroKQg7Luk7KC4
베트남 콘도텔 투자 주의보… 공급과잉 우려 커져
다낭 모습[아주경제DB] 최근 베트남을 찾는 관광객들이 급증하면서 콘도텔에 대한 투자가 급증하고 있다. 콘도텔은 아파트와 호텔 서비스를 결합한 숙박 시설을 말한다. 이러한 아파트형 호텔이 높은 투자수익률을 보이면서 부동산 투자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콘도텔로 투자가 급격하게 쏠림에 따라 공급과잉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함께 법적 가이드라인도 부족해 투자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14일 베트남 영문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최근 베트남 관광 산업이 호황을 누리면서 콘
2017-08-14 18:00:16
67Kg7Yq464Ko7JeQIOu2gOuKlCDtjrjsnZjsoJAg7Je07ZKN4oCmIOyZuOq1reqzhCDso7zrj4Tqtowg6rK97J+BIOygkO2ZlA==
베트남에 부는 편의점 열풍… 외국계 주도권 경쟁 점화
GS리테일은 지난달 27일 베트남 호찌민시에서 베트남 손킴그룹과 합자법인회사(조인트벤처) 설립 계약을 체결했다.[사진=GS25 제공] 베트남 편의점 시장이 달아오르고 있다. 아시아 국가 가운데 베트남 편의점 시장이 가장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어 외국계 업체들이 앞다퉈 뛰어들고 있는 모양새다. ◆ 베트남 편의점, 2021년까지 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 10일 베트남 영자지 베트남넷 브릿지에 따르면 외국계 편의점업체들이 빠르게 성장하는 베트남 시장에 잇따라 진출하고 있다. 리서치업체 IGD(Institute of G
2017-08-10 10:34:46
4oCL67Kg7Yq464KoLCAxfjfsm5Qg7Iug7LCo7YyQ66ekIOyghOuFhOu5hCA2JSDqsJDshowuLi4uIuuMgOq4sOyImOyalCDsmIHtlqUi
​베트남, 1~7월 신차판매 전년비 6% 감소...."대기수요 영향"
사진은 베트남 하노이의 꽉 막힌 차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올들어 베트남에서 신차 판매가 주춤한 것으로 나타났다. 차 구매를 내년으로 미루는 대기수요 영향이 컸다. 관세가 면제되는 내년에는 자동차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자동차 붐' 일었던 베트남, 주춤...'일시적 현상' 10일 베트남자동차제조사협회 발표에 따르면 올들어 7개월 간 총 자동차 판매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 감소한 15만4930대로 집계됐다. 부문별로는 개인용 자동차는 지난해 같은 기
2017-08-10 10:23:17
67Kg7Yq464KoLCDspJHqta0g64Ko7KSR6rWt7ZW0IOyYge2WpeugpSDtmZXrjIAg66ee7IScIOuvuOq1reqzvCDtmJHroKUg6rCV7ZmU
베트남, 중국 남중국해 영향력 확대 맞서 미국과 협력 강화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오른쪽)과 응오 쑤언 릭 베트남 국방장관(왼쪽 두번째)이 8일(현지시간) 미 국방부(펜타곤) 청사에서 회담하고 있다. 미 국방부는 회담 후 보도자료를 통해 두 장관이 양국의 방위협력 강화에 합의했다며 내년에 미 항공모함의 첫 베트남 방문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남중국해를 놓고 중국과 베트남의 영유권 갈등이 점점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베트남이 미국과의 관계를 더욱 강화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동남아시아 국가 가운데 필리핀이 중국 편에 선 상황에서 이를
2017-08-09 15:29:12
4oCL67Kg7Yq464KoLCAyMDE464WEIOy1nOyggOyehOq4iCA2LjUlIOyduOyDgSDstZzsooXqsrDsoJXigKbsgrzshLHCt+2PrOyKpOy9lCDrk7Eg7J246rG067mEIOymneqwgA==
​베트남, 2018년 최저임금 6.5% 인상 최종결정…삼성·포스코 등 인건비 증가
내년 베트남 최저임금 인상률이 평균 6.5%로 책정되면서 현지에서 수십만 명을 고용 중인 삼성전자 LG전자 포스코 등 5500여 개 한국 기업들의 인건비 부담도 커지고 있다. ​최저임금은 오는 11월 반영, 확정된다. 사진은 삼성전자 베트남공장의 갤럭시S8 생산현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 베트남의 내년 최저임금 인상률이 평균 6.5%로 결정됐다. 베트남 정부는 오는 11월 국가임금위원회가 마련한 내년 최저임금을 관련 시행령에 반영, 확정한다. 베트남 현지에서 수십만 명을 고용하고 있는 삼성전자를 비롯해 포스코와
2017-08-08 11:02:38
67Kg7Yq464KoLCBGREkg6riw7JeF7JeQIOu2iOyLnOygkOqygCDsi5ztlokuLi4i7Iug7Jqp6rK97IOJwrftjIzsgrAg67Cp7LmY7LGFIiA=
베트남, FDI 기업에 불시점검 시행..."신용경색·파산 방치책"
경제 성장 동력으로 외국인 투자와 수출에 집중하고 있는 베트남 정부가 외국인 직접투자 기업을 대상으로 긴급점검에 나선다. 외국인 투자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베트남 자본을 해외로 불법 이전한 뒤 회사를 폐업하는 등 사례가 잦아져 관리를 강화하고 나선 것이다. [사진=아주경제 DB] 베트남 당국이 외국인 직접투자(FDI)를 받은 기업을 대상으로 긴급 점검을 시행한다. 베트남 FDI가 올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기업들의 갑작스런 신용경색 및 파산 등 부실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조치
2017-08-08 09:55:58
7JWM66as67CU67CUIHZzIOyVhOuniOyhtCwg64+Z64Ko5LqeIOyghOyekOyDgeqxsOuemCDsi5zsnqUg7J+B7YOI7KCEIA==
알리바바 vs 아마존, 동남亞 전자상거래 시장 쟁탈전
알리바바와 아마존이 동남아시아 전자상거래(e-Commerce) 시장에서 맞붙는다. 아마존이 동남아시아에서 본격 서비스를 실시하면서 인수합병(M&A)으로 기반을 잡아온 알리바바와 경쟁이 불가피하게 됐다. 전문가들은 알리바바가 점령한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아마존이 어떤 전략으로 시장을 개척할지 주목하고 있다. 7일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아마존은 지난달 27일 싱가포르에서 프라임나우(Prime now) 서비스를 실시했다. 거주지역 맞춤 서비스인 프라임나우는 수만개 상품에 대한 2시간 딜리버리를 제공하고 있다. 식료품
2017-08-07 17:15:46
7Iux6rCA7Y+s66W0LCDrgrTri6wg64yA7ISgLi4u66eQ66CI7J206rOEIOyXrOyEsSDsoJXsuZjsnbgg7Lac66eIIOyEoOyWuCA=
싱가포르, 내달 대선...말레이계 여성 정치인 출마 선언
[사진= 할리마 야콥 페이스북] 싱가포르에 첫 여성 대통령이 탄생할지 여부가 관심사로 떠올랐다. 소수민족 출신인 할리마 야콥 국회의장이 대통령 선거에 출마하겠다고 선언했기 때문이다. 그는 여당의 핵심인물로, 싱가포르 내 첫 여성 국회의장으로 주목 받아왔다. 7일 싱가포르 채널뉴스아시아에 따르면 싱가포르 대선은 다음달 예정돼 있다. 할리마 국회의장은 "싱가포르 국민을 위해 40년 동안 봉사를 해왔고, 대통령 선거 출마를 통해 앞으로도 계속 봉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할리마 의장은 2013년부
2017-08-07 15:51:38
67Kg7Yq464KoIEZESSDsmKztlbQg7LWc6rOg7LmYIOyghOunneKApjIwMTnrhYTquYzsp4AgNiUg7ISx7J6l66WgIOq4sOuMgCA=
베트남 FDI 올해 최고치 전망…2019년까지 6% 성장률 기대
베트남은 경제성장을 촉진하는 외국인직접투자(FDI)가 올해 최고치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정부는 동남아시아 국가들에게 공장을 어필하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면서 외국인 투자가 늘었다. 4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당 후이 동(Dang Huy Dong) 베트남 기획투자부 차관은 는 2일 외국인직접투자액이 올해 150억 달러(한화 약 16조8700억원)를 넘고 전체 외국인투자는 280억 달러( 31조5000억원)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당 후이 동 차관은 "올해 들어 외국인직접투자의 증가세는 견고하고 앞으로 유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2017-08-04 16:35:59
4oCL67Kg7Yq464KoLCDstZzsoIDsnoTquIggNSUg7J247IOBIDfsnbwg7LWc7KKF6rKw7KCVLi4u7IK87ISxwrdMRyDrk7Eg7J246rG067mEIOymneqwgCA=
​베트남, 최저임금 5% 인상 7일 최종결정...삼성·LG 등 인건비 증가
베트남 최저임금이 내년에 5% 정도 오를 것으로 보이면서 현지에서 수십만 명을 고용 중인 삼성전자 LG전자 포스코 등 5500여 개 한국 기업들의 인건비 부담도 커지고 있다. ​최저임금은 오는 7일 최종결정된다. 사진은 삼성전자 베트남공장의 갤럭시S8 생산현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 베트남의 내년 최저임금 인상률이 5% 선으로 정해질 것으로 보인다. 관계 당국은 오는 7일 3차 회의를 열어 내년 최저임금 인상률을 최종결정한다. 현지에서 수십만 명을 고용하고 있는 삼성전자와 LG전자, 포스코, 두산, 효성 등 5500
2017-08-02 14:36:13
7Jyg7Luk65OkLCDtlZzqta0g64yA7IugIOuLpOuCrSDqsITri6QuLi41MSUg6riJ7Kad
유커들, 한국 대신 다낭 간다...51% 급증
최근 들어 중국과 국경을 접한 베트남에 유커이 몰려들고 있다. 중국이 사드(한반도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에 대한 보복 조치로 유커의 한국 단체관광을 금지하자 베트남이 부상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베트남 중부의 대표적인 관광도시인 다낭에 중국인 관광객(유커)이 몰려들고 있다. 다낭 관계당국은 유커들의 급증으로 관광수익이 커질 것으로 기대하면서도, '어글리(추한) 중국인'에 대해 경계하고 있다. ◆다낭, 유커 쇄도에 기대·우려 교차 2일 베트남 현지매체 인민신
2017-08-02 11:26:31
67Kg7Yq464KowrftlZzqta3qsIQg66y07JetIOq4ieymneKApiDspJHqta0g7J207Ja0IOuRkCDrsojsp7jroZwg7YGwIOq1kOyXreq1rQ==
베트남·한국간 무역 급증… 중국 이어 두 번째로 큰 교역국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 한국이 미국, 유럽연합(EU), 아세안(ASEAN) 등을 제치고 중국에 이어 두 번째로 큰 베트남의 교역국으로 자리잡았다. 삼성전자 등 한국 대기업들이 베트남에 투자를 확대하면서 기계 및 장치 수입이 크게 늘어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1일 베트남 영자지 베트남넷 브릿지에 따르면 한국이 중국 다음으로 베트남과의 무역 규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베트남 과세당국의 자료를 보면 올해 상반기 베트남과 한국간 무역 규모는 291억2000만 달러(약 32조6872억원)로 집계됐다. 이는 상반기 전
2017-08-01 17:36:12
67Kg7Yq464KoIOy0neumrCAi7IK87ISx7J2AIOy1nOuMgO2IrOyekCDquLDsl4UuLi7sp4Dsm5DslYTrgbzsp4Ag66eQ6528IiA=
베트남 총리 "삼성은 최대투자 기업...지원아끼지 말라"
삼성이 베트남에서 공격적인 속도로 사세를 넓히고 있다. 삼성은 베트남에 있는 삼성전자와 계열사들의 올해 경영 목표를 매출 600억 달러·수출 500억 달러로 잡았다. 사진은 삼성전자 베트남 휴대전화 공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 응웬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타이응웬 지방 행정부에 "삼성에 지원을 아끼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1일 베트남 인민신문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폭 총리는 삼성전자 타이응웬 지사를 방문해 "삼성베트남은 올해 수출 목표치로 500억 달러(55조9500억 원)를 제시했는데,
2017-08-01 09:32:18
67Kg7Yq464KoICIyMDUw64WE6rmM7KeAIOyerOyDneyXkOuEiOyngCDsnqXruYQg7IiY7LacIOuqqe2RnCI=
베트남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 장비 수출 목표"
[사진=아이클릭아트 ] 베트남 정부가 재생에너지 산업 육성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재생에너지 개발 프로젝트에 적극 나서는 한편 오는 2050년까지 관련 장비를 해외로 수출하겠다는 청사진을 밝혔다. ◆ 베트남 정부,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 장비 수출 목표 31일 베트남 영자지 베트남넷 브릿지에 따르면 베트남은 재생에너지 개발에 중점을 두는 동시에 2050년까지 관련 장비를 수출하는 것을 목표로 잡았다. 팜 트롱 푹(Pham Trong Phuc) 산업통상부 에너지 총괄 부서 담당자는 최근 진행된 재생에너지 개발
2017-07-31 16:28:39